신지혜 시인의 뉴욕 시원詩園











 

 

 

 

TOTAL ARTICLE : 107, TOTAL PAGE : 1 / 6 회원가입 로그인
토네이도 / 신지혜-----------------------------계간[문학과 창작] 2017년 겨울호.
 신지혜    | 2017·10·16 23:54 | HIT : 2,621


토네이도



신지혜




대륙을 강타한 토네이도 너는 처음에 무화과나무 밑에서 부스스, 가느다란 실눈을 떴지 고요해서

숨이 막혀요 너는 이따금씩 울부짖었지  너는 마침내 홀로이 길을 떠났지 너의 가느다란 휘파람으

로 들꽃의 울음 잠재워주곤 했지  나 자신이 누구야, 대체 누구란 말이야, 너는 외로움 씨눈 하나

빚었지 너는 천천히 스텝을 밟게 되었지 누군가 너를 상승시켰지 점점 격렬해졌지 벌판 들어 올리고

내려놓으며 바다 철버덕 내리치며 빙글빙글 도는 동안, 휘말리는 대지, 바다, 허공이 너에게

자석처럼 달라붙었지 네 몸이 점점 부풀어 올랐지 루핑들이, 입간판들이, 너의 손을 잡고 달려주었지



너도 처음엔 아주 미세한 숨결이었어

무화과나무 그늘 밑에서 겨우 부스스 눈을 떴어

처음부터 토네이도로 태어나진 않았어



토네이도는 캔사스 주 들판을 송두리째 뒤엎고 스스로 숨을 거두었다

할딱이는 가느다란 숨결은 나뭇잎 한 장 뒤집을 힘도 없이

어느 오후 공기의 대열 속에 틀어박혀 고요한 공기 눈알이 되었다

마치 한 사람의 격렬한 인생처럼, 치열하게 광란하던 한 시절만이

벌판의 전설이 되었다




계간[문학과창작] 2017년 겨울호.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7   생각의 주름무늬를 위한 노래 / 신지혜--------------계간[시산맥] 2019 여름호   신지혜 19·05·20 6 0
106   촛불의 전설 / 신지혜------------------------웹진[ 시인광장] 12월호.2018년  신지혜 19·02·11 49 1
105   얼굴 만다라 / 신지혜----------------------계간[문학과창작]2018년 겨울호  신지혜 19·02·11 29 1
104   나의 신상명세서 / 신지혜---------------------계간 [문학과 창작] 2018년 겨울호  신지혜 19·02·11 26 1
103   <윤동주 서시해외작가상 >수상작품 토네이도' 외 4편 / 신지혜  신지혜 19·01·19 58 13
102   그동안 애쓰셨습니다 / 신지혜 -----------계간[포엠포엠] 가을호  신지혜 18·12·05 69 15
101   나는 신을 이해한다 / 신지혜 ---------계간 [포엠포엠] <가을 초대시인">2018. 가을호  신지혜 18·08·25 1184 327
100   우주 모듬탕이 펄펄 끓는다 / 신지혜----------------계간 [문학과창작] 2017년 겨울호.  신지혜 17·11·07 2303 477
  토네이도 / 신지혜-----------------------------계간[문학과 창작] 2017년 겨울호.  신지혜 17·10·16 2621 494
98   나의 기도/신지혜---------------계간[리토피아]2016년 봄호  신지혜 16·09·14 3040 603
97   찰나찰나 즐거우면 함께 득도한 것 아닌가 / 신지혜 ---------계간 [리토피아]2016년 봄호  신지혜 16·09·14 3126 887
96   우리 전생에 만난 적이 있지요?/ 신지혜 -------------계간[아라문학]2016년 봄호  신지혜 16·09·14 2523 509
95   주인공아 ! /신지혜--------계간[아라문학]2016년 봄호  신지혜 16·09·14 2550 513
94   나는 몇 번이나 옷을 벗고 입었던 것일까 /신지혜----------계간[포엠포엠]2016년 봄호.  신지혜 16·02·12 3163 583
93   굿모닝 / 신지혜------------------------계간 [포엠포엠]2016년 봄호.  신지혜 16·02·05 3120 579
92   벌레 구멍 /신지혜----------------------계간 [문학과 창작]2016년 봄호.  신지혜 16·02·04 2694 514
91   물질의 끝 / 신지혜 ----------------------계간[문학과창작]2016년 봄호.  신지혜 16·02·02 2726 498
90   용서한다 / 신지혜...........................계간[문학과창작]2014년 봄호  신지혜 14·04·26 3160 507
89   나의 백그라운드 / 신지혜----------------------------계간 [문학과창작]2014년 봄호  신지혜 14·04·18 3245 560
88   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신지혜-----------------계간[예술가]2014년 봄호  신지혜 14·02·28 3125 531
123456
검색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