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혜 시인의 뉴욕 시원詩園



TOTAL ARTICLE : 30, TOTAL PAGE : 1 / 2 회원가입 로그인
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신지혜-계간<예술가>평론 김윤정
 신지혜    | 2015·04·20 02:09 | HIT : 1,630 | VOTE : 390

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


                                 신지혜



완벽히 음소거된 아침,
모든 게 비로소 투명해진다
이 고요의 투명한 벽 어디쯤
필경 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


수 억 년 전에도 있었던 문
늘 왕래하는 이들로 북적거렸던 문
한번 퇴장한 이들 언젠가 또다시 입장할 문


하지만 그 문 열고 다시 들어올 땐
반드시 전생의 모든 흔적 삭제해야만 한다


우리는 누구나 그 문 통과하여 이곳에 입문한다


여기 내가 왜 왔는지,
또 어디로 가는지,
거기 돌아가선 또다시 무얼 하는지,


후손들 또다시 바통 물려받아
정신의 날 시퍼렇게 세운 채 절차탁마하고


문 없이 출입 가능한 그 비법 알게 된다면 우린 더 이상
이곳에 들어와 경주하지 않아도 되는 대 자유인


그땐 낡은 포로수용소 같을 빈 집
아무도 찾지 않을 잊혀진 집


입구 저쪽에선 아직도 이곳에 들어올 실루엣들
문전성시 아우성이다


이 고요 어디쯤
필경 우리의 입구이며 출구인 문 하나 있을 것이다




계간[예술가]2014년 봄호


-신지혜<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계간 [예술가] 2014.봄 호에서-


실재하는 것이 아닌 추측으로만 존재하는 [문]의 설정은 지금 화자가 처한 곳이 외부로부터 차단된 절대 유배의 공간임을 암시해준다. '내가 지금 내부에 있으므로 그 입구 또한 있을 것이 틀림없는 '그곳'은 그러나 '입구'와 '출구'가 짐작만 할 뿐 실제로 있지 않으므로 막힌 공간이다 그곳은 '나'를 담고 있는 까닭에 가능한 공간이지만 '완벽히 음소거'가 이루어지는 특수한 공간이다   .....

이하.

시평론을 옮기는 중입니다.

......


김윤정:문학평론가. 2007년 <시현실>로 등단 .저서에 [한국 현대시와 구원의 담론] [문학비평과 시대정신]등 강릉원주대 국문과 교수


. 이하 시평론을 옮기는 중입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30   박제천/ 신지혜 시인의 [토네이도]-[문학과창작] 2018년 봄  신지혜 18·01·05 1351 461
29   창작21 2016년 여름호 계간평 - 미래의 하늘을 위해 기도하다 / 이종섶  신지혜 16·10·15 1204 319
28   2015 시인들이 뽑는 좋은 시-나의 백그라운드/신지혜.문학아카데미 간행  신지혜 15·04·20 1570 352
  내가 들어온 문 하나 있을 것이다/신지혜-계간<예술가>평론 김윤정  신지혜 15·04·20 1630 390
26   [시창작실기론]저. 송수권. '디지털 시대의 노마드와 삶' 나의 아바다/신지혜 시  신지혜 11·03·31 3395 662
25   틈새에서 발견한 시의 진경[현대시] 2008년 2월호.  신지혜 10·09·20 3397 559
24   열린 감각과 세계의 낯선 얼굴-[열린시학]2007. 가을호.  신지혜 07·11·23 4810 677
23   <밑줄>그 무한한 空의 말씀이.[시를 사랑하는 사람들]-조경희.  신지혜 07·10·11 4837 694
22   즐거운 고스트가 연주하는 우주 건반의 음악들-임지연 계간.[시작]가을호.  신지혜 07·10·11 4780 662
21   자유자재하면서..........-조해옥[현대시학]8월호  신지혜 07·10·11 4774 644
20   문화적 경계를 넘나드는 황홀한 놀이-정유화[현대시학].  신지혜 07·10·11 5364 561
19   공존의 세계를 꿈꾸는 세 가지 방식-(서평)윤은경.  신지혜 07·10·11 4805 709
18   [현대시학]밑줄을 긋는다<시인의 말>  신지혜 07·08·02 4741 731
17   [밑줄]"안개의 국적, 코즈모폴리턴의 경전"-박현수<시인.경북대 교수>  신지혜 07·07·14 4470 547
16   시집 추천글[밑줄]-문인수 시인.  신지혜 07·07·14 4789 752
15   신지혜 시집 『 밑줄 』출간-천년의 시작  신지혜 07·06·14 4903 805
14   시 오브제의 새로운 의미 추구 /홍윤기 교수.  신지혜 07·04·22 4808 776
13   물방울하나가 매달려있다<추천좋은시>/서지월시인.  신지혜 07·01·18 4830 723
12   달마가 웃음을 내려놓다<미주한국일보>(한혜영 시인).  신지혜 07·01·18 4793 765
11   시의 자연성과 둥지의 시학(박남희 시인)-지난계절의 좋은 시 읽기.  신지혜 06·09·28 4784 694
12
검색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